logo

한국어

지식나눔

한국아마추어천문학회 한국천문연구원 회원가입안내



  • 231
  • 1940722
댓글 11 조회 수 8536 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업사이~1.JPG


영화 ‘Upside Down’ 보셨나요? 이 영화의 설정 중 기억에 남는 것은 두 개의 중력이 존재하는 세상에 대한 것 입니다.

그리고 이 영화를 보면서 '과연 이런 세상이 정말로 존재할 수 있을까?' 라는 엉뚱한(?)  상상을 하기도 했습니다.

과학을 공부한 사람으로서 기발한 아이디어로 우리의 상상력을 자극하는  영화를 볼 때마다 많은 생각을 하게 됩니다.

이러한 생각들을 글로서 하나하나 나열하고 설명하기에는 한계가 있어 아쉽습니다.

아무튼 영화가 보여주는 다양한 상상력은 시간이 흐르고 누군가에게 하나의 영감이 되어 결국 과학의 발전으로 이어지게 된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저는 개인적으로 이런 창의적 발상의 영화들이 계속 나왔으면 하는 개인적인 바램도 가지고 있습니다.


그리고 아쉽게도 대부분의 이런 과학적 상상력이 가득한 영화는 해외에서 많이 출시되는데요. 우리 영화계도 조금 더 노력해서 어느 누가 봐도 기발한 상상력이 가득한 그래서 관객들의 지적 호기심과 무한 상상력을 자극하는 그런 류의 영화들이 끊임없이 만들어 졌으면 좋겠습니다.


제가 이런 말씀을 드리는 것은 앞으로 오랜 시간 전개될 이후의 글들이 창의성 넘치는 시나리오를 가진 영화가 제작되는데 하나의 밑거름이 되면 좋겠다는 생각을 합니다.


업사이~2.JPG


제가 조금은 반복적이면서 계속해서 이 영화의 상상력과 창의적 아이디어들이 기발하다고 언급 하시는지 혹시 눈치 채셨나요? 눈치채지 못하신 분들을 위해 이야기를 풀어나가 보겠습니다. 이 영화에서 자연계(우리가 살고 잇는 지구)는 두 개의 중력이 작용하는 세상인데요. 위의 세상은 중력이 위로 향하고 아래 세상은 중력이 아래로 작용합니다. 그런 이유로 아래 세상의 (인간을 포함한)모든 물질은 중력이 밑으로 작용하고 위 세상은 중력이 위로 작용하여 위의 사진과 같은 형태가 될 것입니다. 그런데 정말 이런 일들이 현실에서 일어날 수 있을까요


모르긴 몰라도 현대과학에선 이건 말도 안되는 그냥 영화적 상상일뿐 입니다.

물론 모르죠. 우주는 우리가 가늠하기 어려울 정도로 넓고 넓기 때문에 어딘가에 물리 법칙이 이상하게 작용하는 세상이 있을지도 모르죠. 어쨋든 우리 세계에서는 절대 불가능한 일이죠.


하지만 왜 우리 세상에서는 이것이 불가능할까요? (물리학이 말하는)우리의 자연계에서 중력은 예외 없이 무거운 물체쪽으로 작용합니다지구라고 하는 행성은 항상 우리를 잡아 당기고 있어서 사실 30cm이상 뛰는 것이 매우 힘듭니다.


   과학자~1.JPG


여기서 문제 : 이 문제는 실제 제가 대학교 1학년때 물리 교수님이 교양 수업에서 내신 문제-우리가 음식을 먹고 소화시키고 배출때까지 쓰이는 우주의 4대힘은 무엇인가 논하시오?

(답은 댓글 부탁 드립니다. 그리고 정답 및 해설은 번개 세미나때 하겠습니다.)

 

우리가 직접 느끼는 이 중력은 매우 거대한 힘이고 거스를 수 없을 만큼 대단하다고 느끼지만 사실 중력은 우리가 속한 자연계에서 가장 큰 힘이 아닙니다. 오히려 알고보면 우주가 가지고 있는 4대 힘 중에서 가장 보잘 것 없는 힘에 불과하죠더군다나 중력은 강한 상호작용(강핵력), 약한 상호작용(약핵력)과함께 우주의 기본 4대힘 중 하나인 전자기력에 비해서도 턱없이 약한 존재의 힘입니다.*


300px-NewtonsLawOfUniversalGravitation_svg.png


* 이것의 예로 자기부상 열차에서 열차가 떠 있을 수 있는 것은 같은 조건일 때 중력은 아주 아주 약하기 때문입니다. 간단하게 비교하자면 가장 강한 힘 강핵력을 1이라 했을 때 >전자기력(1/100)>약핵력(1/100000)>중력(10^-39) 정도의 차이입니다.

 

이러한 이유로 일부 과학자는 중력은 힘이 아니라 다른 힘(전자기력)의 투영된 2차적 힘이라고 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이유를 알기 위해 더 깊게 들어가면 어려워지기 때문에 간단히 설명드린다면 다른 힘에 비해 중력자는 힘을 일으키는 매개체(중력자)도 명확하게 밝혀진 것이 없습니다. 각각의 힘들은 그 힘을 일으키는 매개체가 존재한다고 증명되었지만 재미있게도 중력자만이 미심적은 면이 많습니다. 그 이유는 중력은 당기는 힘. 즉, 인력은 존재하지만 미는 힘 척력은 존재하지 않기 때문이라는 겁니다. 예를 들어서 전자기력은 (+),(-) 가 있어 같은 극끼리는 척력이 발생하고 다른 극끼린 인력이 발생하게 됩니다.


바로 이 점이 중력의 미스테리한 부분입니다. 그렇다면 과연 중력이란 것이 멀까요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대로 정말 힘일까요?


학교에서 가장 중요하게 배우는 중력에 대해 '과연 어떤 존재일까?' 라는 진지한 질문을 던질만 하죠?

이것에 대한 자세한 증명과 설명은 많은 설명이 필요하기 때문에 다음 글부터 진행하는 우주론에서 차례로 만나게 될 것입니다.


올해 저는 KSG 활동을 하면서 우주론을 전체적으로 다루겠습니다.

이 보다 더 깊은 주제나 이야기는 관측부 정기 세미나 그리고 번개 세미나를 통해 여러분들과 소통 하도록 하겠습니다.


지금까지 긴 여정을 앞둔 저의 서문이 었습니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구독 부탁드립니다.


작성: 곽현욱 관측부장 (2013-02-07)

편집: 박종현 정보부장 (2013-02-08)




?
  • ?
    [레벨:6]곽현욱 관측부장 2013.02.07 16:44

    생각보다 글쓰기가 어렵네요...

    깊이잇게 쓰고 싶은데 수식 쓰기가 너무 힘들어서..^^ 담엔 좀ㄷ 나아지도록 하겟씁니다.

  • ?
    [레벨:11]원치복 지부장 2013.02.07 21:44

    우주에 있는 4가지 힘을 정리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 ?
    [레벨:12]박종현 정보부장 2013.02.07 21:54

    편하게 부담없이 작성해 주세요.

    어차피 일년간 진행하는 프로젝트라 시간은 많습니다.

    좋은 글 작성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
    [레벨:2]김학훈 관측차장 2013.02.08 01:27

    본격적으로 시작되는군요

    앞으로 어떻게 진행이 될지 궁금하기도 하고 기대됩니다 ^^

    홧튕~

  • ?
    [레벨:12]박종현 정보부장 2013.02.08 14:13

    중력이 과연 힘일까요?

    흠~ 저의 지적 호기심을 자극해 주셨습니다.

    다음회가 정말 기대됩니다.

    재미있는 우주론!!! 빨리 글 올려주세요.ㅋㅋ

  • ?
    [레벨:2]오환희 관측차장 2013.02.10 00:31
    개인적으로 굉장히 많은 흥미를 갖고 있는 주제네요. 앞으로 곽현욱 관측부장님의 글을 손꼽아 기다리는 팬 중 한명이 될거 같습니다. 글 재미있게 잘 읽었습니다. 계속해서 좋은 글 기대할게용~!

    p.s. "업사이드 다운"이라는 영화가 있는지 처음 알았네요. 꼭 봐야겠어용~ 좋은 정보 감사!!! ^^
  • ?
    [레벨:5]김종원 관측부장 2013.02.12 10:37

    엄청 흥미 진진합니다.

     

    소화~배출까지의 4대 힘이라...

    씹는 힘, 삼키는 힘, 소화시키는 힘,  밀어내는 힘(?)   이런 원초적인건 아니겠죠?

     

  • ?
    [레벨:7]김희준 부지부장 2013.02.13 21:50

    재미 있읍니다.  앞으로 연재될 내용이 궁금해집니다.~

     

  • ?
    [레벨:8]김민석 관측부장 2013.02.15 11:19

    곽부장님.

    다음 강의 기대할께요~ㅎㅎ

     

  • ?
    [레벨:7]조강욱 관측부장 2013.02.18 06:44
    우주론이라... 더 깊은 관측을 위해 꼭 알고 싶던 것이었는데
    조금만 벗겨보면 대부분 수식의 장벽이.. ㅎ;;
    쉽고 재미있는 우주론 강의 기대하겠습니다! ㅋ
  • ?
    [레벨:2]안효선 총무차장 2013.02.20 08:17
    글 재밌어요~~ 제가 좋아하는 분야라 담편도 빨리오길 기대됩니당^^

Knowledge Sharing Group 커뮤니티 내에서 다양한 활동과 경험을 가진 분들의 경험을 KAAS 서울지부 커뮤니티를 통해 다양한 형태의 컨텐츠로 가공하여 천문에 관심있는 회원님들에게 보다 다양한 이론-경험적 지식을 온라인에서 공유하는 커뮤니티 그룹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필진 활동 날짜 입니다. [1] [1]  file [레벨:12]박종현 정보부장 2013.01.21 14194
공지 2013년 KSG 필진 소개 [3] [1]  file [레벨:12]박종현 정보부장 2013.01.16 17271
공지 KSG란? [9] [1]   [레벨:12]박종현 정보부장 2013.01.16 15593
11 21세기 우주시대와 달탐사 [18]  fileimage [레벨:7]안외선 연수 부장 2013.06.07 9190
10 필진-스타트렉 다크니스 알아도 되고 몰라도 되는 상식과 리뷰... [3]  fileimage [레벨:6]곽현욱 관측부장 2013.05.30 9200
9 본론: 끈이론으로 가는 길.. 1 (2013년 KGB 연작2) [8]  fileimage [레벨:6]곽현욱 관측부장 2013.03.10 9147
8 21세기 우주시대의 리더 우주강국 대한민국 ! [16]   [레벨:7]안외선 연수 부장 2013.03.03 7299
7 우주, 신나게 즐기고 있나요? [14]  fileimage [레벨:1]백승우 2013.02.23 9887
6 스타터치(Star Touch) 첫번째 이야기 - Starry Night Pro Plus 6 [10]  fileimage [레벨:4]유환용 정보부장 2013.02.14 8551
» 중력이란 무엇일까?? (2013년 KGB 연작1 -서론) [11]  fileimage [레벨:6]곽현욱 관측부장 2013.02.07 8536
4 실험 글입니다. 예전에 썼던 글(6년전+ 수정 추가) 본글은 잠시 ... [5]  fileimage [레벨:6]곽현욱 관측부장 2013.02.07 16397
3 필진 활동 날짜 입니다. [1] [1]  fileimage [레벨:12]박종현 정보부장 2013.01.21 14194
2 2013년 KSG 필진 소개 [3] [1]  fileimage [레벨:12]박종현 정보부장 2013.01.16 17271
1 KSG란? [9] [1]   [레벨:12]박종현 정보부장 2013.01.16 15593
Board Pagination ‹ Prev 1 Next ›
/ 1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